home > PR센터 > 뉴스

뉴스

POSCO ICT의 언론보도 및 뉴스를 빠르고 정확하게 알려드립니다.

포스코ICT, AI 컨트롤타워 운영한다

2022-03-15

포스코ICT, AI 컨트롤타워 운영한다

- ‘IAR(Industrial AI Research)’ 신설해 연구개발과 상용화 박차
- ‘매트릭스(Matrix)’ 체제로 운영 효율성 높여…5개 전문 랩 구성

포스코ICT(대표 정덕균)가 조직내 AI 역량을 통합 운영하고, 인더스트리 영역의 AI기술을 선도하기 위해
“Industrial AI Research(이하, IAR)”를 신설해 이달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포스코ICT는 단위 조직 별로 운영해오던 AI를 비롯한 스마트 기술 엔지니어들을 통합해 조직간 시너지를 높이고,
IAR를 통해 산업현장에 필요한 핵심기술 개발과 상용화, 확산을 빠르게 실행하는 등 AI Control Tower 기능을 수행하도록 할 계획이다.

포스코ICT AI 엔지니어들은 신설되는 IAR 소속으로 AI 관련 요소기술을 개발하고, 동시에 사업 조직에도 속해 확보한 기술을
제품 개발과 현장 프로젝트에 즉시 적용하는 등의 역할을 하는 ‘매트릭스(Matrix)’ 체제로 운영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연구 성과의 사업화를 위한 조직 유연성은 최대로 높이면서도 AI 연구의 전문성을 강화시키고 연구 관련 산출물은 공동 활용하는 등 역량을 한 곳에 결집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할 수 있게 됐다.

신설되는 IAR은 AI의 산업 응용에 초점을 맞춘 실용적 연구조직으로 비전랩(Vision Lab), 이상탐지랩(Anomaly Detection Lab),
빅데이터 분석랩(BD Analytics Lab), 컨텐츠 마이닝랩(Content Mining Lab), 데이터 엔지니어링랩(Data Engineering Lab) 등 5개 전문 랩(Lab)으로 구성된다. 이를 통해 AI 개발 방법론이 제품 개발 프로세스와 일체화되어 포스코 제철소와 그룹사에 적용되는 Smart Factory 등 그룹내 폭발적인 AI 기술 수요 증가에도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회사측은 기대하고 있다.

현대차 로보틱스랩 로봇지능팀을 이끌다 지난해 포스코ICT로 합류한 윤일용 박사(상무보)가 새롭게 운영되는 IAR을 맡기로 했다.
회사측은 향후 국내외 AI 전문가 영입을 더욱 확대하는 한편 디지털트윈, 메타버스 등 엔지니어도 추가로 채용할 계획이다.

한편, 포스코ICT는 철강, 중공업, 제련 등 제조 현장을 중심으로 AI기술을 적용하여 안전관리, 물류관리, 설비이상감지,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생산 및 품질관리 등에서 국내외의 스마트팩토리를 지원하고 있다. 이와 함께 포스코 스마트 CCTV에 Vision AI 기술을 적용함으로써 작업자의 쓰러짐 등 이상행동이나 고위험 작업장에 출입하는 출입자의 헬멧, 장갑, 보호복 등 안전장비 착용 상태를 인식해 작업자의 안전을 지키는데 필요한 핵심 AI기술을 확보하고 있다.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