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PR센터 > 뉴스

뉴스

POSCO ICT의 언론보도 및 뉴스를 빠르고 정확하게 알려드립니다.

포스코ICT, 대선주조 부산사업장에 ‘K-스마트등대공장’ 구축

2021-08-31

포스코ICT, 대선주조 부산사업장에 ‘K-스마트등대공장’ 구축

- 풍부한 경험 바탕으로 중소/중견 제조업 대상 스마트팩토리 사업 확대
- 정보화, 자동화, 지능화 기반의 맞춤형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제공

포스코ICT(대표 정덕균)가 국내 최초의 등대공장인 포스코 스마트팩토리를 구축한 기술과 노하우를 활용하여 대선주조의 ‘K-스마트 등대공장’ 프로젝트에 나선다.

포스코ICT는 대선주조(대표 조우현) 부산사업장에 실시간 원격제어가 가능한 스마트팩토리를 ‘23년 까지 구축한다고 밝혔다. ‘K-스마트등대공장’은 중소벤처기업부가 세계경제포럼(WEF)이 선정하는 ‘등대공장’을 벤치마킹 해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스마트공장 구축을 지원하는 프로젝트로 대선주조는 지난 6월, 수혜기업으로 선정되었다.

포스코ICT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중소기업형(Smart SMB) MES(통합생산관리시스템)를 구축해 생산/품질/재고관리 등이 통합적으로 이루어지는 체계를 구축하고, 생산 현장의 데이터를 수집 및 분석해 실시간 설비 모니터링이 가능하도록 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다관절 로봇을 활용한 공정 물류 자동화와 원료 성분의 실시간 분석을 위한 IoT 시스템도 구축할 계획이다. 마지막 단계에서는 AI 비전 검사기, 산업제어 보안시스템, Big Data 분석체계와 같은 스마트공장의 체계가 완성될 예정이다.

2008년 기장 신공장 준공 이후로 제조혁신을 지속적으로 추진해온 대선주조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공정별 설비를 자동화하여 현장의 생산 효율성을 한층 더 향상시키게 된다. 특히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공장 운영체계를 갖춰 현장 빅데이터 기반의 ‘수집-저장-분석-활용’ 관점의 스마트화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국내 최초의 등대공장인 포스코 스마트팩토리를 추진한 포스코ICT는 이번 사업을 통해 연속공정, 조립공정을 포함하여 식음료 제조업 분야로 스마트팩토리 사업 대상을 확장하게 되었다. 또한 중소벤처기업부에서 매년 진행하는 ‘K-스마트등대공장’ 사업에도 지속적으로 참여하여 국내 중소/중견기업의 제조 경쟁력 제고를 적극 지원해나갈 계획이다.

한편, 중소벤처기업부 스마트제조혁신추진단은 지난 6월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첨단 기술을 적용하여 중소/중견 제조사의 혁신을 지원하는 ‘K-스마트등대공장’ 대상기업으로 대선주조를 비롯한 10개사를 선정한 바 있다.

대선주조는 포스코ICT와 함께 스마트등대공장을 제안하여 고도화, 지속가능성, 산업/경제적 파급효과 등에서 우수한 것으로 평가되어 사업 대상자로 선정되었다. 이에 따라 향후 3년간 산학연과의 개방형 혁신(Open Innovation)을 통해 컨설팅, 솔루션, 노하우 전수 등 다양한 지원을 받게 된다.

      top
      닫기